산수화 티하우스 대홍포
산수화에서 수입한 대홍포인데 암운이 상당히 여리고 보드랍다. 입안에서 혀로 굴리면 바위 향이 은은하게 감돈다. 똑같은 대홍포라도 묵직하게 다가오는 것도 있고, 살며시 다가오는 것도 있는데 이건 후자. 사람에 따라서는 애매하다고 느낄지도 모르겠다.



황아
황아는 황아인데 곽산황아인지 몽정황아인지 모르겠다. 수색은 연두색이 살짝 들어간 황색. 곡물 향이 강하게 난다. 정확히는 방금 찐 옥수수에서 나는 따뜻하고 구수한 향이다. 맛도 비슷하게 여러 가지 곡물을 넣고 우린 맛이다. 오랜만에 맛있는 황차 마셨다.

황아 찻잎


'Flavor > Tea' 카테고리의 다른 글

TWG 녹차 & 백차  (0) 2016.10.08
산수화 티하우스 대홍포, 이름 모를 황아  (0) 2016.10.03
황관음 黃觀音  (0) 2016.10.01
알리익스프레스와 밀크우롱  (0) 2016.09.29